아토피피부염

HOME > 건강정보 > 아토피정보 > 아토피피부염

아토피 피부염은

아토피 피부염의 원인은 아직까지 확실하게 규명되지 못하고 있으며 임상증상도 건조피부, 습진 등으로 다양하게 표현되기 때문에 발병기전도 어느 한 가지로만 설명될 수 없으므로 ‘원인과 특징이 불분명하다’는 것이 특징입니다.
아토피 피부염은 유전적 소인이 있는 소양성 피부 질환으로서, 흔히 태열이라고 불리는 유아기의 경우 안면과 팔다리의 바깥쪽에 습진을 보이며, 성인의 경우 팔다리가 접히는 부위에 피부가 거칠어지는 태선화된 습진을 보입니다.
일반적으로 아토피 피부염은 천식, 비염, 혹은 두드러기 등의 각종 알러지 증상을 동반하는 경우가 흔하며, 가족력을 갖는 경우 발생빈도가 높아 유전성 소인을 갖는다고 추정되고 있으나 생활환경과 정서상태 등 개개인 별로 천차만별의 다인자적 악화요인을 갖고 있습니다.
아토피 피부염의 가장 중요한 증상은 가려움증인데, 가려워서 긁게 되면 습진성 병변으로 발전하고 이러한 병변이 진행되면서 다시 더 심한 소양증이 유발되는 일련의 악순환이 반복되게 됩니다. 따라서 이들 환자에서 가장 중요한 치료는 어떤 방식으로든 가려움증을 없애 주는 것이 관건입니다.

유아 아토피 피부염 예방법

알러지 체질의 산모에게 있어서, 산전 및 식단이 태아의 알러지 증상에 영향을 미치는지 여부에 대해서는 현재까지 논란이 있는 상태입니다만, 일반적으로 다음의 사항들이 유아의 아토피 피부염 예방을 위해 권장되고 있습니다.

  • 산전에 알러지 유발성 음식물의 섭취를 제한한다.
  • 산후 1년 정도는 모유를 먹인다.
  • 고형식의 섭취는 가능한 늦춘다.

환경조절

아토피 피부염의 유병률과 증상을 완화시키기 위해서는 서늘하고 습하지 않은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온도와 습도의 조절을 필요로 합니다. 또, 접촉 흡입항원으로부터의 노출을 최소화하여야 합니다.

  • 추위, 더위, 건조, 다습한 환경, 스트레스를 유발하는 환경, 발한을 유발하는 환경은 가려움증을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 집먼지 진드기, 동물 털, 꽃가루, 곰팡이 등 알러르겐의 노출을 피하도록 노력하여야 합니다.
  • 공기가 맑은 고지대나 해변이 경우에 따라 많은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담당 : 보건정책과   남해경   02-450-1953

최종수정일 2019-11-15

* 로그인 후 등록이 가능합니다